해남군,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취약계층 지원 대폭 확대
상태바
해남군,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취약계층 지원 대폭 확대
  • 시사이코노미TV
  • 승인 2020.03.23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남군 ‘코로나 타격’취약계층 긴급지원
기초수급자·차상위계층, 아동수당, 노인일자리 쿠폰 추가 지급
명현관 해남군수가 해남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관내 독거 어르신들에게 배달될 점심 도시락을 만들고 있다. 해남노인종합복지관과 사회종합복지관에서 운영하는 무료 경로식당이 지난달 25일부터 운영을 중단하면서 이곳을 이용하던 300여명의 어르신들에게는 매일 점심을 도시락으로 배달하고 있다.
명현관 해남군수가 해남노인종합복지관을 찾아 관내 독거 어르신들에게 배달될 점심 도시락을 만들고 있다. 해남노인종합복지관과 사회종합복지관에서 운영하는 무료 경로식당이 지난달 25일부터 운영을 중단하면서 이곳을 이용하던 300여명의 어르신들에게는 매일 점심을 도시락으로 배달하고 있다.

해남군(군수 명현관)이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취약계층 지원을 대폭 확대하고 있다.

해남군은 코로나19 확산 정부 추경 예산 확정에 따른 코로나 대응 저소득층 지원 국비 예산 41억 9,000여만원을 확보했다.

이에따라 기초수급자 및 법정 차상위계층, 아동수당 대상자에 대해서 기존 지원받던 복지급여 외 추가로 쿠폰이 지급된다. 노인일자리 참여자에게도 인건비를 추가로 지급받을 수 있는 일자리쿠폰이 지급된다. 쿠폰은 지역내에서 사용가능한 해남사랑상품권으로 지급된다.

기초생계·의료수급자는 4개월간 2인 세대 기준 월 22만원, 기초주거·교육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은 2인 세대 기준 17만원의 소비쿠폰이 지급된다. 금액은 가구원수별로 달라질 수 있다.

아동수당 지급대상에게는 특별돌봄쿠폰으로 4개월분인 1인당 40만원이 거주지 읍면사무소를 통해 지급될 예정이다.

일자리쿠폰은 노인일자리 참여자 중 월 보수의 30%를 지역상품권으로 수령하는 대상에게 월 인건비의 20%를 추가해 4개월간 총 23만 6,000원을 해남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한다.

군은 쿠폰을 지역내에서 사용 가능한 해남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할 계획으로 4월초 조기 시행을 목표로 행정절차를 신속히 진행하고 있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사태로 소득 또는 재산에 손실이 발생하였을 경우도 위기상황으로 인정하고 긴급복지지원 제도를 확대 추진한다.

긴급복지 지원대상은 기준중위소득 75%(1인 131만원, 4인 356만원)이하, 재산 1억100만원(농어촌) 이하, 금융재산 500만원 이하의 가구로, 대상자로 선정되면 생계지원은 4인가구 123만원, 의료비는 최대 30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코로나19로 가장 타격을 받고 있는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위기를 극복하고, 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JINDOAIRSTREAMPARK@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