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발레단 예술감독에 강수진 감독 임명
상태바
국립발레단 예술감독에 강수진 감독 임명
  • 시사이코노미TV
  • 승인 2020.02.03 2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발레단 강수진 예술감독
국립발레단 강수진 예술감독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는 강수진(姜秀珍) 현 국립발레단 예술감독을 202023() 자로 임기 3년의 국립발레단 예술감독에 임명한다고 밝혔다.

강수진 감독은 2014년 취임 이후 공연 매표 누리집인 인터파크가 수여하는 최다관객상2년 연속(’18, ’19) 수상하고, 최근 3년간 최대 95%에 이르는 높은 객석 판매 점유율을 보이며 발레의 대중화를 이끌어왔다. 국내 창작발레 제작을 활성화하고 후원 유치를 통해 국립발레단의 재정 안정화를 위해 노력했으며, 적극적 국제교류와 활발한 국내외 활동을 통해 한국발레의 위상을 높이는 데도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특히, 장시간 단원들과 함께하는 성실함과 소통하고자 하는 노력으로 단원들의 신뢰와 존경을 받고 있으며, 학연·지연 등을 배제한 단원 선발 체계 운영도 이번 임명에 긍정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양우 장관은 강수진 감독이 앞으로도 해외 유명 발레단 및 안무가들과 지속적으로 교류해 국립발레단의 수준을 더욱 향상시키고, 우리의 전통 소재를 바탕으로 하는 창작발레 제작에도 최선을 다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면서 우리나라 발레 발전에 크게 기여해 줄 것을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국립발레단 소개>

국립발레단은 1962년 창단된 대한민국 최초의 직업발레단으로 한국 발레 역사의 상징과도 같다. 60여 년의 시간 동안 수많은 무용수와 안무가, 그리고 훌륭한 예술감독과 작품 덕분에 국립발레단은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그 위상을 인정받고 있다. 현재 국내 최정상 무용수 60여 명과 세계적인 명작들을 레퍼토리로 보유하고 있으며, 정기공연을 비롯한 다양한 공연을 통해 끊임없이 관객들을 찾아가고 있다.

국립발레단의 대표적인 전막 작품으로는 유리 그리고로비치의 < 백조의 호수 >, < 호두까기인형 >, < 스파르타쿠스 >, < 라 바야데르 >, 파트리스 바르의 < 지젤 >, 마르시아 하이데의 < 잠자는 숲속의 미녀 >, 존 크랭코의 < 말괄량이 길들이기 > 등을 꼽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우베 숄츠의 < 교향곡 7>, 글렌 테틀리의 < 봄의 제전 >, 조지 발란신의 < 세레나데 >, 크리스티안 슈푹의 < 안나 카레니나 >, 레나토 자넬라의 < 마타 하리 > 등을 연이어 선보이며 클래식 발레에서 모던 발레, 네오클래식 발레, 드라마 발레 등 폭넓은 장르로 영역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국립발레단은 고유의 창작 발레 레퍼토리 개발에도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는데, 각각 설화와 고전시를 배경으로 한 <왕자호동>, <허난설헌-수월경화> 등이 대표작이다. 20195월 발표한 신작 < 호이 랑 > 역시 한국적 이야기를 서양의 몸짓으로 풀어낸 작품으로 국립발레단이 한국 창작 발레에 대해 수없이 고민한 흔적을 찾아볼 수 있다.

국립발레단은 2015년부터 시작된 안무가 육성 프로젝트인 < KNB Movement Series >를 통해 단원들이 무용수뿐만 아니라 안무가로서의 역량을 발휘할 기회를 마련해주고 있다. 이는 신진 안무가 발굴을 통해 무용수의 제2의 인생을 지원한다는 점에 큰 의미가 있을 뿐만 아니라 일회성 공연에 그치지 않고 하나의 탄탄한 작품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국립발레단의 레퍼토리 개발에도 한 몫을 하고 있다.

국립발레단은 국내 발레의 대중화라는 큰 의무를 위해 공연뿐만 아니라 전국 방방곡곡으로 찾아가는 지역공연’, ‘찾아가는 발레교실등 크고 작은 프로그램들을 진행하며 다양한 공익사업을 펼치고 있다. 또한, 해외로도 활동 범위를 넓혀 세계 각지에서 공연을 올리며 한국을 대표하는 발레단으로서 대한민국 문화예술의 우수성을 전 세계로 널리 알리는 데 기여하고 있다.

 

강수진 국립발레단 예술감독
강수진 국립발레단 예술감독

강수진 국립발레단 예술감독 약력

1985 모나코 왕립발레학교 졸업

2016 숙명여자대학교 명예 무용학 박사

<주요 경력>

1986~2016 독일 슈투트가르트 발레단

* 1994 솔리스트, 1997 수석무용수

2007 독일 캄머탠처린(궁중무용가) 선정

2013 2018평창동계올림픽 홍보대사

2014~ 국립발레단 예술감독

<수상경력>

1985 스위스 로잔 국제발레콩쿠르 입상

1990 대한민국 '대통령상' 수상

1999 부느아 드 라당스 최우수 여성무용수상

1999 대한민국 보관문화훈장

2007 대한민국 국민훈장 석류장수훈

2014 독일 바덴뷔르템베르크 공로훈장수훈

2015 대한민국 문화체육관광부 세종문화상 '문화예술 부문' 수상

2016 사단법인 한독협회 제9'이미륵상' 수상

2017 7회 대한민국 한류대상 '순수문화공로대상' 수상

<주요 국제무용콩쿠르 심사위원>

2006 스위스 로잔 국제발레콩쿠르 심사위원

2006 서울국제무용콩쿠르 발레 부문 심사위원

2010 이스탄불 국제발레콩쿠르 심사위원

2012 스위스 로잔 국제발레콩쿠르 심사위원

2017 스위스 로잔 국제발레콩쿠르 심사위원

2017 러시아 브누아 드 라 당스 심사위원

2017 베이징 국제발레안무대회(IBCC) 심사위원

 

김귀성 fundmagazine@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