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펜딩 챔피언' 김효주, KB금융 스타챔피언십 1R 공동 선두
상태바
'디펜딩 챔피언' 김효주, KB금융 스타챔피언십 1R 공동 선두
  • 시사이코노미TV
  • 승인 2021.09.09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R 버디 5개와 보기 2개로 3언더파 69타
서연정 최예림 장하나 공동 선두
효주가 9일 경기도 이천 블랙스톤이천CC에서 열린 'KB금융 스타챔피언십' 1라운드 1번 홀에서 티샷하고 있다. KLPGA 제공
효주가 9일 경기도 이천 블랙스톤이천CC에서 열린 'KB금융 스타챔피언십' 1라운드 1번 홀에서 티샷하고 있다. KLPGA 제공

'디펜딩 챔피언' 김효주(26·롯데)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KB금융 스타챔피언십(총상금 12억원) 1라운드에서 장하나 서연정 최예림과 공동 선두에 나섰다.

김효주는 9일 경기도 이천의 블랙스톤 이천 골프클럽(파72·6689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2개를 묶어 3언더파 69타를 적어냈다.

김효주는 장하나(29·비씨카드) 등과 함께 공동 선두 그룹을 형성했다. 

김효주는 지난해 이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상승세를 탔다. 올해도 첫날부터 좋은 흐름으로 경기를 풀어갔다. 이번 대회에서 우승하면 KLPGA투어 통산 12승을 달성한다.

김효주는 전반에는 버디만  4개를 잡아내며 한 때 4언더파 단독 선두를 달리기도 했다. 1번홀(파5) 8m 버디를 시작으로 2번홀(파4)에서 연속 버디를 잡아내며 치고 나갔다. 이어 5번홀(파5)과 6번홀(파4)에서도 버디를 추가하며 전반 라운드에서만 4타를 줄였다.

하지만 후반 라운드에서 위기가 찾아오기도 했다. 김효주는 10번홀(파4)과 14번홀(파4)에서 보기를 범하며 분위기가 바뀌었다.

 

김효주, 전인지, 박인비, 박민지, 오지현, 안송이가 공식 포토콜 촬영을 하고 있다. KB금융 스타챔피언십 조직위원회 제공
김효주, 전인지, 박인비, 박민지, 오지현, 안송이가 공식 포토콜 촬영을 하고 있다. KB금융 스타챔피언십 조직위원회 제공

김효주는 16번홀(파3)에서 버디를 성공하며 분위기 반전에 나섰다. 이후 2개 홀에서는 타수를 잃지 않고 이날 경기를 마무리했다.

김효주와 함께 동반 라운드를 펼친 '대세' 박민지(23·NH투자증권)는 1언더파 71타로 공동 10위에 기록했다. 최혜진(22·롯데)과 임희정(21·한국토지신탁) 등과 같은 순위다.

시즌 7승을 기대하는 박민지는 버디 4개와 보기 3개로 1언더파를 기록했다.

김효주와 달리 다른 LPGA투어 선수들은 고전했다. 전인지(27·KB금융그룹)는 1오버파 73타로 공동 26위, 박인비(33·KB금융그룹)는 3오버파 75타로 공동 42위에 머물렀다.

 

2021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메이저 대회인 KB금융 스타챔피언십에 출전하는 전인지 프로. KB금융 스타챔피언십 조직위원회 제공
2021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메이저 대회인 KB금융 스타챔피언십에 출전하는 전인지 프로. KB금융 스타챔피언십 조직위원회 제공

개막 하루 전인 8일에 대회장에서 미디어데이 행사가 진행되었다. '국내파' 박민지, 오지현, 안송이와 함께 '해외파' 박인비, 전인지, 김효주가 참석했다.

메인 스폰서 대회 우승에 도전하는 전인지는 "긴장이 많이 됐었는데, 공식 연습라운드에서 후배 선수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 긴장이 조금 풀렸다"며 "기대하면서 플레이하고 싶다. 이 대회에서 우승을 해봤지만, KB 후원 선수로서 다시 한 번 우승해보고 싶은 마음도 있다. 최선을 다하겠다"고 출전 소감을 밝혔다.

올해 LPGA 투어에서 활약 중인 전인지는 "미국에 집이 생겨서 집에 가구를 채워 넣고자 열심히 플레이 했다"고 농담을 하면서 "감이 올라오고 있어서 기대가 된다. 브리티시 여자오픈에 다녀와서 휴식 취하고 연습 라운드는 2번 정도 했다"고 근황을 전했다.

 

JIMIN.PAR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