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이건희 회장 이태원 단독주택 210억에 매물로 나와
상태바
故 이건희 회장 이태원 단독주택 210억에 매물로 나와
  • 시사이코노미TV
  • 승인 2021.06.25 2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시가격보다 60억 높아.. 3.3㎡당 6500만원 수준
이태원동 101-34번지. NAVER 지도 위성사진 갈무리
이태원동 101-34번지. NAVER 지도 위성사진 갈무리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소유하다 별세하면서 유족들에게 상속된 서울 이태원동 단독주택이 매물로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101-34 및 135-35번지 대지와 주택이 매물로 나왔다.

 

이태원동 135-35번지. NAVER 지도 위성사진 갈무리
이태원동 135-35번지. NAVER 지도 위성사진 갈무리

이 물건은 1069㎡ 대지에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인 A·B동으로 이뤄져있다. A동은 건축면적 215㎡에 연면적 488㎡이며, B동은 건축면적 150㎡·연면적 327㎡다.

매도자의 희망 가격은 210억원으로 전해졌다. 3.3㎡당 6500만원이다. 올해 공시가격(154억6000만원)보다 60억원 가까이 높은 수준이다. 부동산 정보제공업체 밸류맵에 따르면 일대 실제 거래가격은 3.3㎡당 5900만~6200만원 수준이다.

(故) 이건희 회장은 2010년 10월 이 건물을 매입했다. 지난해 10월 이 회장이 별세하면서 소유권은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에게 상속됐다. 지분은 네 사람이 각각 3:2:2:2: 비율로 배분했다.

이 회장은 이번에 매물로 나온 주택 외에도 서울 용산구 한남동과 이태원동 일대에 단독주택 4채를 더 소유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그룹 측은 “유족들 간의 합의 사안으로 관련 내용을 알지 못 한다”고 밝혔다.

 

GUISUNG.KI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