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신탁운용 'PIMCO자본증권 펀드' 판매 개시
상태바
한국투자신탁운용 'PIMCO자본증권 펀드' 판매 개시
  • 시사이코노미TV
  • 승인 2021.04.08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채권운용사 핌코(PIMCO) 'PIMCO GIS Capital Securities Fund'에 투자하는 재간접펀드
박윤범 핌코 상무(왼쪽)와 이우상 한국투자신탁운용 차장이 지난 7일 '한국투자 PIMCO자본증권 펀드' 웨비나에서 펀드 운용전략을 소개하고 있다. 한국투자신탁운용 제공
박윤범 핌코 상무(왼쪽)와 이우상 한국투자신탁운용 차장이 지난 7일 '한국투자 PIMCO자본증권 펀드' 웨비나에서 펀드 운용전략을 소개하고 있다. 한국투자신탁운용 제공

한국투자신탁운용은 유럽 대형은행이 발행한 신종자본증권에 주로 투자하는 '한국투자 PIMCO자본증권 증권자투자신탁'을 판매한다고 8일 밝혔다.

이 펀드는 글로벌 채권운용사 핌코(PIMCO)가 운용하는 'PIMCO GIS Capital Securities Fund'에 투자하는 재간접펀드다.

신종자본증권은 채권처럼 이자를 지급하지만 주식처럼 만기가 없거나 매우 긴 증권이다. 금융기관의 자기자본으로 인정되기 때문에 은행 및 증권사, 보험사 등이 자기자본을 확충하기 위해 주로 발행한다. 최근 유럽 대형은행 신종자본증권 투자환경은 양호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지난 7일 판매사 직원을 상대로 진행된 웨비나에서 박윤범 PIMCO 상무는 “신종자본증권은 채권이지만 주식의 성격을 함께 갖고 있어 금리변화에 대한 민감도가 낮다”며 “투자등급 채권과 하이일드 채권, 주식 등 전통적 자산으로부터 투자대상을 다각화하려는 투자자에게 유용한 대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펀드 투자자는 쿠폰금리 만큼의 수익과 함께 채권가격 상승에 따른 수익을 추가로 기대할 수 있다. 핌코에 따르면 'PIMCO GIS Capital Securities Fund'의 만기수익률은 지난 2월 말 기준 4.85%다.

박윤범 핌코 상무는 "신종자본증권은 채권이지만 주식의 성격을 함께 갖고 있어 금리변화에 대한 민감도가 낮다"며 "투자등급 채권과 하이일드 채권, 주식 등 전통적 자산으로부터 투자대상을 다각화하려는 투자자에게 유용한 대안이 될 것"이라고 했다.

‘한국투자 PIMCO자본증권 펀드’는 A 클래스 기준 선취판매수수료 1%와 연간 총보수 0.74%가 발생한다. C 클래스는 선취판매수수료가 없고 연간 총보수만 1.24%다. 이번 웨비나를 시작으로 점차 판매사를 확대할 예정이다.

 

GUISUNG.KI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