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구석구석.. 2021~2022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한국관광 100선'
상태바
대한민국 구석구석.. 2021~2022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한국관광 100선'
  • 시사이코노미TV
  • 승인 2021.02.23 2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 대표 관광지 100개소를 2년에 한 번씩 선정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와 함께 대한민국 대표 관광명소 ‘2021~2022 한국관광 100을 선정해 발표했다. ‘한국관광 100은 한국인은 물론 한국을 찾는 외국인들이 꼭 가볼 만한 대표 관광지 100개소를 2년에 한 번씩 선정해 홍보하는 사업으로서, 이번에 5회째를 맞이했다.

한국관광 100이 시작된 2013년부터 5회 연속으로 선정된 곳은 총 19개소이다. 대한민국 국민 모두에게 친숙한 서울 5대 고궁’, ‘수원 화성’, ‘설악산국립공원’, ‘안동 하회마을’, ‘순천만 습지’, ‘제주 올레길등은 한국 관광의 국가대표라 불려도 손색이 없는 매력적인 관광지이다.

이번에 처음으로 한국관광 100에 선정된 관광지는 모두 29개소이다. 일제강점기 시대 독립운동가의 숨결이 살아 숨 쉬고 있는 서대문 형무소 역사관’, 한국 근현대사의 모습을 간직한 인천 개항장 문화지구와 차이나 타운’, 2012년 세종시 출범 이후 최초로 선정된 세종 호수공원 일원’, 한국전쟁 이후 바닷가 절벽 위에 조성된 소박한 마을로 지금은 영화 촬영지로 유명한 흰여울 문화마을’, 3대 철쭉 명산 중 하나로 가을에는 단풍과 함께 억새가 펼쳐지는 황매산군립공원등이 바로 새 얼굴들이다.

 

자연관광 자원과 문화관광 자원의 조화

이번 선정 결과, 자연관광 자원과 문화관광 자원이 각각 51개소와 49개소로 균형을 이루고 있다는 점이 눈에 띄었다. 이를 통해 아름다운 우리나라의 풍광뿐 아니라 역사·문화와 인문에 대한 관광 수요도 높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전문가 심사와 통계 분석 등 다양한 검증을 거쳐 선정

‘2021~2022 한국관광 1002019~2020년에 선정된 한국관광 100’, 지자체 추천 관광지, 최대 방문 관광지 중 선별한 198개소를 대상으로 1차 서면평가, 2차 현장점검, 3차 최종 선정위원회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관광학계와 여행업계, 여행기자·작가 등 관련 분야의 전문가가 심사에 참여했고, 이동통신사, 길도우미(내비게이션), 누리소통망(SNS)의 거대자료(빅데이터) 등을 평가에 활용했다.

’2021~2022 한국관광 100선정지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한국관광공사 누리집 대한민국 구석구석(www.visitkore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최보근 관광정책국장은 코로나19가 여전히 지속되고 있어 지금 당장 마음껏 여행을 즐길 수 없다는 점이 매우 안타깝다.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어 국내외 관광객이 한국관광 100에 선정된 관광지를 포함한 지역의 대표 관광명소를 자유롭게 여행할 수 있는 날이 오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GUISUNG.KI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